유가월

산수를 매개로 자신만의 독특한 회화 언어를 통해 한중 양국에서 활동하는 작가이다. 

서울대학교 동양화 석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