샨은 고양이를 중심으로 인간의 철학적 탐구를 진행하는 작가로, 선과 악, 삶과 죽음, 그리고 시간의 본질에 대해 깊이 있게 묘사한다. 특히, 블록체인과 AI와 같은 최신 기술의 접목을 통해 독창적인 아트워크를 창조하며, 이를 통해 현대 아트의 새로운 경계를 그려내고 있다.

작가는 흑과 백의 대비를 통해 동양적인 미학과 현대적인 표현을 결합하여 선과 악, 삶과 죽음이라는 극명한 이분법에 대한 자신만의 해석을 담아낸다. 이러한 작품 속에서 다양한 문화적 요소가 녹아들어 있어, 보는 이로 하여금 친숙하면서도 신선한 느낌을 주고 있다.

샨은 NFT 분야에서 특히 주목받는 존재로, 다양한 시리즈의 콜렉션들이 성황리에 판매되어 왔다. 그 중에서도 “미믹샨스(MimicShhans)” 프로젝트는 2022년 중국을 중심으로 전 세계적인 관심을 받았으며, 이 프로젝트의 모든 과정을 팀이 아닌 혼자 진행했다.